슬기로운 권한위임의 기술 上 리더 자신을 위해서 권한위임이 필요하다
팀장이 되고 나서도 팀원일 때처럼 일을 하는 리더들이 있다.
슬기로운 권한위임의 기술 上 리더 자신을 위해서 권한위임이 필요하다
제호 : 2023년 11월호, 등록 : 2023-10-25 15:03:59
  • 기사 개별구매 : 2000원





팀장이 되고 나서도 팀원일 때처럼 일을 하는 리더들이 있다. 그러나 직접 일을 열심히 하는 것보다 중요한 리더의 일은 조직의 비전을 제시하는 것이다. 이렇듯 비전을 보고 조직구성원들이 일을 하도록 독려하는 것이 리더의 가장 큰 역할이다. 보다 큰 그림을 그리고 조직의 나아갈 방향을 잡으려면 또 다른 에너지가 필요하기에 리더의 권한위임은 꼭 필요하다.

위임이란 조직 전체의 성과 향상을 위해 권력을 공유하는 행위이다. 즉 리더가 과거에 자신이 내리던 결정을 앞으로는 팀원이 내리도록 책임과 권한을 줄 때 나타나는 권력공유 과정이다. 위임이 권력공유에 대한 리더의 관점을 강조하는 용어라면 구성원의 관점을 강조한 개념으로는 심리적 임파워먼트Psychological empowerment가 있다. 


팀원들과 권력을 공유하라
임파워먼트는 업무를 통해 자신이 파워를 가지고 있다고 느끼는 심리 상태를 말한다. 구체적으로는 유능감Competency, 자율감Self-determination, 의미감Meaningfulness, 영향력Impact이라는 4가지 느낌이다. 자신이 유능하고 일에서 스스로 결정할 기회를 가지고 있다는 느낌, 그리고 의미 있는 일을 하며 자신이 한 일의 결과가 중요한 사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느낌들이다. 임파워먼트가 높은 팀원들은 그렇지 않은 팀원들보다 몰입도와 성과가 높다. 이는 임파워먼트에 대한 조직의 관심이 커지고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 

위임을 고심하는 리더의 질문은 단순히 '위임을 어떻게 잘할 수 있지?'에 그쳐서는 안 된다. 이에 더해 '팀원들이 무엇을 느낄 수 있게 해야 하지?'라는 질문을 추가하자. GE의 CEO를 맡아 4,000%의 성장을 이끌어 낸 경영의 대가 잭 웰치는 저서 《잭 웰치의 마지막 강의》를 통해 상대에게 미칠 영향력의 중요성에 대해 다음과 같이 이야기했다.  
 "사람들은 당신이 뭐라고 말했는지 잊는다. 사람들은 당신이 무엇을 했는지 잊는다. 그러나 사람들은 당신이 그들에게 어떻게 느끼도록 했는지를 결코 잊지 않는다."


권한 위임의 기대 효과
리더가 권한을 위임했을 때 어떤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까? 

첫째, 팀원의 임파워먼트가 높아지고 몰입도가 향상된다. 팀원 자신이 결정의 주체가 됐을 때 결정과 일체감을 느끼면서 결정을 성공적으로 실행하고자 하는 욕구가 커지기 때문이다. 

둘째, 의사결정의 질이 향상된다. 팀원이 리더보다 업무수행 방법에서 전문성을 더 많이 가지고 있거나, 팀원의 직무가 변화하는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해야 하는데 리더가 해당 상황을 면밀하게 모니터하거나 신속하게 적응할 수 없는 경우 권한위임이 의사결정의 질을 높여준다. 

셋째, 무엇보다 잊지 말아야 할 점은 리더 스스로 자신의 중요한 과업을 수행할 시간을 확보할 수 있다는 사실이다. 리더에게 중요한 과업들은 긴급하지는 않더라도 많은 시간이 요구되면서 팀원에게 위임할 수 없는 일들이다. 팀의 성과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업무, 리더가 충분한 전문지식을 갖고 디테일에 깊숙이 개입해야 하는 주요 프로젝트, 핵심 인재의 성과 개발과 육성을 위한 면담이나 코칭이 그 예이다. 일터에는 긴급하게 처리해야 하는 업무들이 밀려들고 그러한 업무들은 리더의 관심을 붙잡는다. 그런데 리더에게는 신속하게 대처할 시간이 부족하다. 어떤 일들은 팀원이 리더만큼 잘 해내지 못할 수도 있지만 팀원이 수행하는 것이 바람직한 경우가 있다. 긴급한데 중요도는 그리 높지 않은 업무가 그것이다. 어떤 리더는 유쾌한 일은 자신이 하고 지루하거나 싫증이 나는 불쾌한 일을 모두 팀원에게 위임하는데, 이런 일은 일에 대한 팀원의 만족도를 떨어뜨린다. 반대로 어떤 리더는 불쾌한 일들을 모두 떠안는데, 이 경우 리더가 쉽게 스트레스에 노출된다. 게다가 팀원들에게 유쾌한 일만 할 수 있다는 착각이나 그래도 된다는 잘못된 인식을 심어주게 된다. 그러므로 유쾌한 일과 불쾌한 일 모두를 위임해야 한다. 불쾌한 업무의 경우 리더와 팀원이 공유하거나 돌아가며 맡는 것이 바람직하다. 

마지막으로 권한위임을 통해 관리자 인재양성을 촉진할 수 있다는 점도 중요하다. 권한위임은 직원들에게 상급 직위의 직무들을 수행하는 데 필요한 기술개발의 기회를 제공한다. 간혹 팀원이 이 과정에서 폭풍 성장해 자신의 자리를 넘보게 되지는 않을까 두려워하는 리더도 있을 것이다. 물론 그럴 수 있다. 그러나 리더의 역할은 당장의 성과만을 챙기는 데 머물러서는 안 된다. 미래 역량을 키워 조직과 리더, 그리고 구성원들이 모두 함께 성장하며 한 방향으로 나아가도록 만들어야 한다. 

... 중략 ...

민은홍 국민대학교 MBA 리더십과코칭 전공 겸임교수
 
기사 전문은 구독권한이 있는 회원께만 제공됩니다. 먼저 로그인 하세요.
 
  • 리스트로 이동
  • 기사 개별구매 : 2000원